조권·선미, JYP 떠났어도 ‘절친’ 인증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조권-선미/ 사진=조권 인스타그램

조권-선미/ 사진=조권 인스타그램

가수 조권과 선미가 JYP 출신 우정을 과시했다.

20일 조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인공”이라는 짧은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조권과 선미는 다정한 모습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닮은 듯 뚜렷한 이목구비가 눈길을 끈다. 또 다른 사진에서 조권과 선미는 장난기 넘치는 표정과 포즈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앞서 조권은 2AM으로, 선미는 원더걸스로 JYP에서 만나 오랜 인연을 맺어왔다.

최근 조권은 신곡 ‘새벽’을, 선미는 ‘주인공’을 발표해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