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 연애’ 박유나, 이젠 변우석 호칭을 오빠에서 선배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tvN '모두의 연애' 방송화면 캡처

/ 사진=tvN ‘모두의 연애’ 방송화면 캡처

박유나가 변우석의 호칭을 ‘오빠’에서 ‘선배’로 정리했다.

19일 방송된 tvN ‘모두의 연애’에서 박유나는 변우석에게 “네. 저 이제 오빠한테 좋은 후배가 될게요”라고 말했다.

이시아와 다시 만나게 된 변우석은 박유나를 따로 회의실로 불렀다. 이시아와의 사이를 알려주기 위함이었다.

변우석이 말을 꺼내려고 하자 박유나는 “저 알아요”라고 먼저 말한 후, 변우석의 커플링이 예쁘다며 칭찬했다.

박유나가 “전 기다리는 거 전문이잖아요”라고 하자, 변우석은 “유나야, 기다리지마”라고 말했다.

이에 박유나가 호칭을 바꿨다. 박유나는 “불편하게 할 일 절대 없을 테니까 선배도 저 피하면 안돼요. 저 팀장님이 시키신 일이 있어서 저 먼저 내려가볼게요 선배”라고 말한 후 울먹이는 표정을 감추며 회의실을 떠났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