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강다니엘, ‘나야나’에도 꿀잠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방송화면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방송화면

워너원 옹성우 김재환이 ‘나야나’에 맞춰 기상했다. 강다니엘은 강다니엘은 ‘꿀잠’을 청하며 윤정수와 육중완을 당황시켰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발칙한 동거’에서는 한 집에 살게된 윤정수와 육중완이 잠에 든 강다니엘 옹성우 김재환을 깨우기 위해 ‘특급 모닝콜 서비스’를 준비했다.

이윽고 이들이 튼 음악은 ‘나야나’. 노래가 나오자마자 옹성우와 김재환은 즉각 반응했다. 당황해서 일어난 그들은 바로 춤을 추며 즐거워했다.

하지만 강다니엘은 일어나지 않았고 윤정수와 육중완은 “이렇게 했는데도 안 일어난다”며 당황했다. 결국 두 사람은 큰 소리로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다. 이에 일어난 강다니엘은 이들에게 리듬을 맞춰주며 눈을 떴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