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2’ 박서준, 손님들도 감탄하게 만드는 피부 미남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tvN '윤식당2' 방송화면 캡처

/ 사진=tvN ‘윤식당2’ 방송화면 캡처

슬로베니아에서 온 손님들이 배우 박서준의 피부에 감탄했다.

19일 방송된 tvN ‘윤식당2’에서는 슬로베니아 여자 손님이 서빙하는 박서준의 피부를 보고 “피부가 완벽해”라고 찬사를 보냈다.

여자 손님은 “김치를 먹어서 그럴까”라고 장난식으로 물었고, 함께 앉은 남자 손님은 “그래서 그런가보다”하고 너스레를 떨었다.

손님들은 불고기 비빔밥에 김치를 시켜서 맛있게 먹으며 “스페인 테네리페에서 한국 음식을 먹다니 놀랍다. 누가 상상이라도 했겠어”고 말했다.

손님들은 그릇을 싹싹 비운 후 ‘윤식당2’ 직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팁을 올려놓고 갔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