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복무요원’ 빅뱅 탑, 용산구청 출근…남은 복무기간 520일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빅뱅 탑/ 사진=텐아시아 DB

빅뱅 탑/ 사진=텐아시아 DB

그룹 빅뱅 멤버 탑이 사회복무요원으로 군 복무를 이어간다.

19일 용산구청에 따르면 탑은 오는 26일 오전 9시 서울 용산구청 안전재난과로 출근한다. 내부 면담을 거쳐 정확한 근무지를 정할 예정이다.

탑은 지난해 2월부터 서울지방경찰청 홍보담당관실 소속으로 강남경찰서에서 의경으로 복무했다. 하지만 복무 4개월 만에 대마초 흡연 혐의로 기소돼 직위 해체됐다. 탑은 2016년 10월 서울 용산구 자택에서 가수 연습생 한 모 씨와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징역 10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지난해 8월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은 탑은 총 복무일 637일 중 의경으로 근무한 117일을 제한 나머지 520일을 근무하게 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