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이하나 “남친에게 받은 스트레스, 기타로 해소”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인생술집' 방송화면

/사진=tvN ‘인생술집’ 방송화면

배우 이하나가 기타를 배우게 된 이유를 밝혔다.

18일 오후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음악을 짝사랑한다는 배우 이하나가 출연했다. 그의 아버지 이대헌은 1994년 데블스로 활동한 실력파 싱어송라이터다.

그러나 이하나는 “아버지는 음악을 가르쳐주시지 않았다”고 고백했다.

대신 이하나는 “예전에 남자친구를 사귈 때다. 속상할 때마다 자꾸 전화해서 확인하고 싶었다. 그런데 아쉬워하는 모습을 보이기가 싫어서 대신 음악 학원을 끊어 기타를 배웠다”고 설명했다.

이에 장도연은 “건강한 방식으로 해소했다”고 감탄했고, 김희철은 “나는 손이 망가지는 게 싫어서 기타 대신 드럼을 배웠다”고 말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