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턴’ 고현정, 박기웅 변호 맡았다… 이진욱과 재회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SBS '리턴' 방송화면

사진=SBS ‘리턴’ 방송화면

‘리턴’ 고현정이 한은정 살해 혐의로 체포된 박기웅의 변호를 맡았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리턴’에서는 최자혜(고현정)가 염미정(한은정) 살해 혐의로 체포된 강인호(박기웅)의 변호를 맡게 됐다.

알고보니 이 모든 것은 금나라(정은채)의 부탁이었다. 금나라가 평소 알고 지내던 최자혜를 찾아가 “도와달라”며 긴급히 도움을 요청한 것.

이에 최자혜는 독고영(이진욱)을 찾아갔다. 불편한 기색을 감추지 못한 독고영을 마주한 최자혜는 “당신이 강인호 사건의 담당자냐”며 “앞으로 강인호씨의 변호를 맡게 된 최자혜 변호사”라고 먼저 인사를 건넸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