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훈, 집 나온 신세경의 ‘흑기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흑기사' 방송화면

/사진=KBS2 ‘흑기사’ 방송화면

박성훈이 신세경의 흑기사가 돼줬다.

18일 방송된 KBS2 ‘흑기사’에서 정해라(신세경)는 문수호(김래원)의 게스트하우스를 떠나 모텔로 갔다.

모텔방에 있던 정해라는 자신의 방문을 두드리는 취객에 겁을 먹었다. 이때 박곤(박성훈)에게서 전화가 왔다.

박곤은 수화기 너머로 들려오는 심상찮은 기운에 정해라를 만나러 갔다. 박곤은 정해라를 비어있는 원룸에 데려다줬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