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영국 3인방, 겨울 북한산 등반 도전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화면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화면

영국 3인방 데이비드 앤드류 사이먼이 한겨울 북한산 등반에 도전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다.

여행 둘째날을 보내게 된 세 사람은 아침을 먹은 뒤 바로 북한산으로 향했다. 이를 보던 MC들은 “추운 날씨에 가능할 것 같지 않다” “데이비드가 많이 힘들어 할 것 같다”며 걱정을 표했다.

하지만 세 사람은 만반의 준비를 하고 북한산을 오르기 시작했다. 이들은 북한산을 보며 “도시와 이렇게 가까이 있다는 것을 믿을 수가 없다” “정말 굉장하다”며 감탄했다. 맑은 공기를 마시며 좋아하기도 했다.

이어 본격적인 등반이 시작되자 최고령인 데이비드는 “아무래도 대화를 너네한테 맡겨야 할 것 같다”며 “나는 숨 쉬는데 집중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