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자의 비밀’ 이휘향, 박정아 향한 母情 “며느리도 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화면

/사진=KBS2 ‘내 남자의 비밀’ 방송화면

이휘향이 박정아에 대한 모정을 드러냈다.

18일 방송된 KBS2 ‘내 남자의 비밀’에서 위선애(이휘향)는 진해림(박정아)을 위해 보약을 지어줬다.

진해림은 “왜 이렇게 나에게 잘 해주냐”고 의심했다. 위선애는 이에 “며느리도 딸”이라며 자신이 의지할 사람이 진해림뿐이라고 했다.

그러나 진해림은 “나는 엄마(이덕희)를 되찾을 것”이라고 말했고, 위선애는 진해림의 상처에 마음 아파했다.

위선애는 이어 “한지섭(송창의)을 너무 믿지 말라. 아내는 버려도 자식은 버리지 못하는 게 남자”라며 “너도 나처럼 당하지 말라”고 경고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