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실남녀’ 윤정수, 한은정 때문에 운전면허 기능시험 실격 당할 위기?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윤정수/사진=MBN '현실남녀'

윤정수/사진=MBN ‘현실남녀’

코미디언 윤정수가 운전면허 기능시험에 도전한다.

오늘(18일) 방송되는 MBN ‘현실남녀’는 ‘운전’이라는 주제로 출연자들의 일상 속 운전 습관을 엿보고, 남녀의 다른 운전 능력을 파악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이날 경기도의 한 운전면허 시험장을 찾은 8인은 남녀로 나눠 ‘기능시험’ 대결에 나서는 모습이 공개된다. 배우 한은정과 대결에 나선 윤정수는 “면허시험을 본지 오래돼서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 평소 습관대로 운전을 하면 떨어질 것 같다”라고 불안한 속내를 내비쳤다.

하지만 걱정과 달리 시험이 시작되자 안정적인 운전 실력을 뽐냈다. 출연자들 중 가장 높은 95점으로 시험을 시작한 그는 운전 면허 시험 중 합격률이 최저 구간인 T자 코스에서 단 번에 주차에 성공하고, 코너 구간에서도 안정적인 코너링을 선보였다.

그때 상대편인 한은정이 최고 점수로 선두를 달리던 윤정수의 발목을 잡는 사건이 발생했다. 한은정이 T자 코스를 끝내고 마지막 기어변속 코스로 향하던 윤정수의 차를 정면에서 가로막은 것. ‘직진으로 가야 하는’ 정수와 ‘좌회전을 해야 하는’ 은정, 두 사람 중 합격자는 과연 누가 될까?

‘현실남녀’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