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와이프2’ 정만식, 아내 린다전 앞에선 ‘곰만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정만식 / 사진제공=SBS '싱글와이프2' 방송 화면 캡처

정만식 / 사진제공=SBS ‘싱글와이프2’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정만식이 아내 린다전의 앞에서는 한없이 귀여운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17일 첫방송을 내보낸 SBS 예능프로그램 ‘싱글와이프2’에서는 정만식의 아내 린다전이 처음 방송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정만식은 고생하는 아내를 위해 ‘싱글와이프2’의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들 부부는 결혼 6년 차임에도 깨가 한없이 쏟아지는 달달한 모습으로 패널들의 부러움을 샀다.

특히 정만식은 카리스마 넘치는 생김새와는 다르게 아내앞에서는 한없이 부드러워지는 모습으로 ‘곰만식’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그간 예능에서 만나기 힘들었던 정만식과 베일에 싸여있던 부인 린다전이 앞으로 ‘싱글와이프2’를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싱글와이프2’는 매주 수요일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