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흥국 “박원순 시장 출연 소식에 놀라…당황했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가수 김흥국이 “박원순 시장이 같이 나온다는 이야기에 출연을 망설였다”고 말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다.

이날 김흥국은 “제가 원래 정몽준 회장 라인 아니냐”며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박원순 시장님을 존경하기는 하지만 막상 같이 들이댄다고 하니까 굉장히 망설였다”고 덧붙였다.

김흥국은 “MJ (정몽준 회장)이 보고 있으면 어떡하냐”는 질문에 호탕하게 웃으며 “어쩔 수 없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를 듣던 박원순 시장은 “김흥국 씨의 굉장한 팬”이라며 악수를 요청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