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원순 시장 “김구라 자리 뺏고 싶어 나왔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박원순 시장이 “김구라의 자리를 뺏고 싶어서 나왔다”고 말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다.

박원순 시장이 등장하자 MC들은 “쉽게 모실 수 없는 분을 모셨다”며 놀라워했다. 김구라는 “이 분이 평소에 본인을 ‘유잼’이라고 말씀하고 다니시는데 상당히 ‘노잼’이시다”라고 소개했다.

이에 박원순 시장은 “김구라 씨께서 자꾸 ‘노잼’ ‘노잼’이라고 하시는데 절대 아니다”라며 “김구라 씨의 자리를 뺏고 싶어서 나오게 됐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김구라는 “노잼에 무리수까지 투척하셨다”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