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본색’ 박지헌, 예비 6남매 아빠 생활비 공개…한 달 용돈 10만원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박지헌 / 사진제공=채널A '아빠본색'

박지헌 / 사진제공=채널A ‘아빠본색’

‘예비 6남매 아빠’ 가수 박지헌이 한 달 용돈이 10만원이라고 밝힌다.

17일 수요일 방송되는 채널A ‘아빠본색’에서는 곧 6남매 아빠가 되는 박지헌의 생활비 내역이 공개된다.

박지헌·서명선 부부는 여섯째가 태어나기 전 새롭게 가계 예산 계획을 세우기 위해 회의에 돌입한다. 월 400만원에 육박하는 5남매의 식비를 비롯해 부부의 생활비 내역이 공개되자 스튜디오 출연자들은 이들의 생활비 스케일에 놀라워한다.

이날 박지헌의 한 달 용돈이 10만원이라는 사실이 밝혀진다. 박지헌은 “편의점에서 주로 식사를 해결하고 가끔 식당에 가서 밥을 먹는다”, “내 삶에서 나쁜 짓은 커피다”라고 말한다. MC 김구라는 “주소 불러달라. 핫도그를 보내겠다”며 박지헌을 응원한다.

박지헌 아내 서명선은 “아이들에게 쓰는 걸로 마음이 충분하다”고 덧붙여 감탄을 자아낸다.

대가족 가장으로서 ‘짠내’ 나는 박지헌의 일상은 17일 수요일 오후 9시 30분 채널A ‘아빠본색’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