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롬 “거짓말 하고 싶지 않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비디오스타' / 사진=방송 캡처

‘비디오스타’ / 사진=방송 캡처

방송인 김새롬이 “홈쇼핑에서 물건을 팔 때 거짓말을 못한다”고 고백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다.

김새롬은 “나도 취향이라는 게 있다. (판매해야 하는 제품이) 예뻐도 내 마음에 안 들을 수도 있다”라고 말했다.

김새롬은 “거짓말을 하고 싶지 않다”라며 “그래서 바지를 보면 ‘어머~ 바지네요’라고 말한다”고 고백해 웃음을 유발했다.

김새롬은 또 “마음에 드는 옷이 나오면 감격을 하느라 옷 설명을 못한다”고 설명했다. “(마음에 드는 옷을 보면) 일을 놓게 된다”고 덧붙였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