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진희, 최대철 협박에 부서 이동 결정… 최다니엘 ‘좌절’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KBS2 '저글러스' 방송화면

사진=KBS2 ‘저글러스’ 방송화면

KBS2 ‘저글러스’ 백진희가 부서를 강제 이동 당하며 최대철의 비서가 됐다.

16일 오후 방송된 ‘저글러스’에서 좌윤이(백진희)는 봉전무(최대철)의 비서 자리로 강제 이동당했다.

이를 알게 된 좌윤이는 봉전무에게 “그런 추문을 뒤집어 쓰게 해놓고 이게 무슨 짓이냐”며 따졌다.

봉전무는 “너가 다시 내 비서로 일하게 된다면 그 사건이 오해로 풀리지 않겠냐”며 그 이유를 설명했다. 또 그는 남치원(최다니엘)을 언급하며 “걔는 상황 안좋아. 그냥 날아가는 수가 있어”라며 비웃었다.

이어 “어떡할래? 남친 살리고 짐싸서 올라올래 아니면 둘이 같이 짐싸서 다정하게 나갈래?”라며 좌윤이를 협박했다. 결국 그의 협박에 좌윤이는 남치원을 떠나기로 결심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