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서, 더 브라더스 첫 단독 콘서트 지원사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더 브라더스 / 사진제공=풍엔터테인먼트

그룹 더 브라더스 / 사진제공=풍엔터테인먼트

그룹 더 브라더스가 오는 26일 데뷔 후 처음으로 서울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가수 민서를 특별 손님으로 초대할 예정이라고 15일 밝혔다.

민서는 2015년 Mnet ‘슈퍼스타ㅏK7’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으며, 최근에는 가수 윤종신의 ‘좋니’의 답가인 ‘좋아’를 불러 인기를 얻었다.

더 브라더스는 이번 공연에서 자신들의 음악과 관객들이 질길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노래를 부를 계획이다. ‘좋아’로 음원차트 1위를 차지한 민서의 출연 소식에 한층 기대가 모아진다.

더 브라더스의 소속사 풍엔터테인먼트는 “민서는 이번 콘서트에서 특유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감성으로 발라드 곡을 부를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