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박시후, 신혜선에 “그만하자”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 캡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 캡쳐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 박시후가 신혜선에게 그만하자고 했다.

14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에서는 최도경(박시후)가 서지안(신혜선)에게 “그만하자”고 했다.

최도경은 서지안에게 “넌 뭐가 이렇게 어려워”라며 소리쳤고 서지안은 “가죠”라며 아무렇지 않은 냥 말했다.

애써 담담한 모습이었지만 서지안 역시 슬프지 않은 건 아니었다. 최도경은 잡생각을 떨치려 눈 오는 운동장을 뛰었다. 가족, 사랑, 일, 등 잘되는 게 하나도 없는 현실에 그는 결국 무릎을 꿇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