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에이스 김병관, 신곡 음원 배틀서 조 1위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 캡쳐

/사진=JTBC ‘믹스나인’ 방송 캡쳐

그룹 A.C.E(에이스)가 14일 공개된 JTBC ‘믹스나인’ 신곡 음원 배틀 각 무대에서 뛰어난 실력을 선보였다.

김병관은 김민석, 조용근, 김국헌, 김동윤, 오희준, 최현석, 유토, 박민균과 함께 ‘SUPER FREAK’ 무대를 펼쳤다.

연습 과정에서 트레이너의 무한 신뢰를 받으며 센터가 된 김병관은 화려한 댄스와 안정적인 보컬 실력으로 조 1위를 기록하며 베네핏의 주인공이 됐다.

김세윤은 우진영, 김현수, 이루빈 이승준, 심재영, 이병곤, 이루빈, 진성호, 김영조와 트랩 장르의 경연곡 ‘손에 손잡고’로 무대에 올랐다. 김세윤은 탄탄한 보컬 실력을 보여주며 안정적으로 팀의 조화를 이끌었다.

이동훈은 가장 경쟁이 치열했던 ‘Stand by me’로 경연을 펼쳤다. 김효진, 송한겸, 이건민, 우태운, 이재준, 김현종, 요명명, 정인성 과 함께 팀을 이룬 이동훈은 연습과정부터 팀원들에게 강력한 베네핏 후보로 떠올랐다.

본 경연 무대에서도 팀의 메인보컬로 활약하며 완성도 높은 무대를 만들어낸 이동훈은 양현석에게 “팀 멤버 중 한 명도 뒤떨어지는 멤버가 없었다. 반할 만한 무대였다”라는 극찬을 이끌어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