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마르코 “생각 없이 웃고 다닌다고? 일부러 그랬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더유닛' 방송화면

/사진=KBS2 ‘더유닛’ 방송화면

마르코가 “생각없어 보인다는 말을 많이 들었다”고 고백했다.

13일 방송된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에서 유닛B 참가자들의 신곡 음원 발매 경연 무대가 공개됐다.

초록팀의 멤버로 가장 늦게 합류한 마르코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자신의 속마음을 털어놓았다. 그는 “사람들이 나에게 생각 없이 산다고 한다”면서 “일부러 무식하게 웃고 다닌 것도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도 불편할 정도였다”며 “그런데 이렇게 표현을 해서 생각 없어 보였다는 게 이제는 머리에 들어온다”면서 앞으로 달라질 것을 예고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