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홍석천 “김희선·트와이스보다 BTS·워너원♥”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화면

 

방송인 홍석천이 방탄소년단, 워너원 등 보이그룹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홍석천은 13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 게스트로 출연해 애청자를 자처하며 “걸그룹이 게스트로 나올 때는 (‘아는 형님’ 대신) SBS ‘언니는 살아있다’를 봤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석천은 이어 방탄소년단 편을 언급하며 “지민이가 귀여운 짓을 하는데 채널을 돌릴 수가 없었다”고 팬심을 드러냈다. 그는 “BTS, 사랑해”라고 외치며 카메라를 향해 윙크를 하기도 했다.

또 홍석천은 함께 출연한 장서희의 스킨십을 거부하며 “나는 옆에 김희선이 와 있어도 이렇게 대할 것”이라고 단호히 말했다. 그는 트와이스 언급에도 냉정한 태도를 취하다가 워너원에 대해 묻자 ‘나야 나’를 부르며 눈에 띄게 환한 미소를 지어보여 장내를 폭소케 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