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박시후, 母 만난 신혜선에 “나만 믿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황금빛 내 인생’ 박시후가 신혜선에게 “나만 믿으라”고 안심시켰다.

13일 방송된 KBS2 ‘황금빛 내 인생’에서 서지안(신혜선)은 최도경(박시후)에게 “어머니(나영희)가 만나러 오라고 했다”고 말을 전했다.

이에 최도경은 “어머니가 어떻게 아셨다고 하냐”고 물었다. 그러나 서지안은 “안 물어봤고 안 궁금하다”고 말했다.

서지안은 또 모친과 무슨 이야기를 나눴느냐고 묻는 최도경에게 “어머니를 만나서 들으라”고 했다.

최도경은 서지안에게 “걱정하지 마라. 나만 믿으라”고 강조하며 자신의 사업이 잘 풀려가고 있음을 알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