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명’ NRG “데뷔 후 첫 경연 출연, 아직 죽지 않았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사진=KBS2 ‘불후의 명곡’ 방송화면

13년 만에 재결합한 그룹 NRG(엔알지)가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를 통해 데뷔 후 처음으로 경연 프로그램에 도전했다.

13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에는 지난해 데뷔 20주년을 기념해 앨범을 내놓고 활동에 나선 원조 한류그룹 NRG가 출연했다.

이성진, 천명훈, 노유민 등 NRG 멤버들은 “이런 경연 프로그램에 나오는 것은 처음”이라며 긴장했다.

천명훈은 ‘불후의 명곡’ 출연을 통해 “‘아직 죽지 않았네’라는 말을 듣고 싶다”고 희망했고 이성진은 “‘NRG가 아직 우리에게 즐거움과 깜짝 놀랄 만한 것을 줄 수 있는 그룹이구나’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NRG는 이날 경연에서 소방차의 ‘통화중’을 선곡해 화려한 댄스 무대를 선보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