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정수X공현주, 베트남에 나타난 댄싱퀸 듀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박정수, 공현주 / 사진제공=KBS

박정수, 공현주 / 사진제공=KBS

배우 박정수, 공현주가 31살 나이 차이를 무색하게 하는 댄스 퍼레이드를 선사했다.

오늘(13일) 방송되는 KBS2 원조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서는 ‘묵은 때 벗겨 낼 온천 여행’을 주제로 여행 배틀이 펼쳐진다.

첫 번째 여행 설계자는 31살의 나이 차이를 뛰어넘고 절친한 사이로 거듭난 박정수와 공현주다.

두 사람은 ‘공 투어’라는 투어명으로 베트남 나트랑에서 이색 온천을 즐길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박정수, 공현주가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는 커플 댄스로 ‘베트남 춤신춤왕’에 등극했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 속 박정수, 공현주는 커플 댄스를 추고 있다. 박정수는 팔과 골반을 현란하게 좌우로 흔들고 공현주 역시 흥이 오른 듯 리듬에 몸을 맡기고 있다.

박정수, 공현주는 베트남 나트랑 시내를 한 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루프탑을 방문했다. 두 사람이 방문한 곳은 환상적인 야경을 볼 수 있는 동시에 클럽까지 즐길 수 있는 베트남 나트랑의 핫플레이스였다. 박정수는 주문한 음료가 나올 때도 춤으로 응답하는 등 쉬지 않고 춤을 춰 주변 모든 이들을 폭소케 했다.

‘배틀트립’은 오늘(13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