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공현주, 명품 비주얼+수영복 몸매… ‘머드 여신’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공현주 / 사진제공=KBS2 '배틀트립'

공현주 / 사진제공=KBS2 ‘배틀트립’

배우 공현주가 ‘머드 여신’으로 변신한다.

오늘(13일) 방송되는 KBS2 여행 설계 예능 ‘배틀트립’에서는 ‘묵은 때 벗겨 낼 온천 여행’을 주제로 여행 설계 배틀이 그려진다.

첫 번째 여행 설계자로 무려 31살의 나이 차이에도 불구하고 절친 케미스트리를 뿜어내는 박정수·공현주가 등장한다. ‘공 투어’란 투어명으로 베트남 나트랑에 온천 여행을 떠난다. 이런 가운데 공현주가 ‘에그 머드 온천’에 방문해 여신 자태가 공개돼 눈길을 끈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 속 공현주는 명불허전 슈퍼 모델의 위엄을 뽐내며 시선을 강탈한다. 늘씬한 팔, 다리는 물론 글래머러스한 몸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공현주는 얼굴 전체가 머드로 뒤덮여 있음에도 불구하고 숨겨지지 않는 미모로 감탄을 자아낸다.

박정수와 공현주는 베트남 나트랑의 ‘에그 머드 온천’을 방문했다. ‘에그 머드 온천’은 베트남 왕족 설화에 기반해 달걀을 컨셉으로 한 곳. 달걀과 닭을 활용한 독특한 외관으로 박정수는 입구에서부터 “여기 너무 웃긴 거 아니니?”라며 포복절도했다고 한다.

두 사람은 ‘에그 머드 온천’의 독특한 장관에 엄지를 시도 때도 없이 추켜세우는가 하면 인증샷 삼매경에 빠졌다. 뿐만 아니라 ‘에그 머드 온천’은 수영장과 온천을 포함한 어마어마한 규모에 대비해 최고의 가성비를 자랑한다. 이에 박정수와 공현주가 입을 모아 “나 여기서 안 나갈게. 계속 있을게”라고 외쳤다고 해 두 사람이 소개할 ‘공 투어’에 관심이 쏠린다.

‘배틀트립’은 오늘(13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