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라비, 솔로 콘서트 티켓 2분 만에 초고속 매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빅스 라비 / 사지제공=젤리피쉬

빅스 라비 / 사지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 라비가 솔로 콘서트 티켓을 2분 만에 매진시켰다.

빅스 라비는 오는 2월 10~11일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리는 두 번째 솔로 단독 콘서트 ‘RAVI 2nd REAL-LIVE NIRVANA’ 공연을 앞두고 지난 12일 예스24를 통해 티켓 예매를 시작해다. 2분 만에 2회 전석 티켓이 동났다.

이는 라빕가 지난해 1월 개최한 첫 번째 솔로 단독 콘서트 ‘RAVI 1st REAL-LIVE R.EAL1ZE’에 이은 2년 연속 티켓 매진 기록이다. 이로써 라비는 그룹 빅스와 유닛 빅스 LR뿐만 아니라 솔로 래퍼로서도 티켓 파워를 과시했다.

라비는 지난해 첫 번째 단독 콘서트를 통해 래퍼 겸 프로듀서로서 관객과 인사했다. 이번 두 번째 단독 콘서트에서는 힙합 아티스트로서 한층 더 성장한 면모를 보일 예정이다. 꿈 너머의 꿈이라는 주제로 이틀 연속 꿈같은 공연을 꾸민다는 설명이다.

라비는 두 번째 단독 콘서트에 앞서 믹스테이프 앨범도 공식 음원으로 발표한다. 오는 22일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미발매 신곡들을 묶은 믹스테이프 앨범 ‘2nd MIXTAPE NIRVANA’를 발매한다.

앞서 지난 5일 2016년 동안 라비가 음악적으로 성장해 온 과정을 한 번에 만날 수 있는 믹스테이프 앨범 ‘R.EBIRTH 2016’가 공개됐다. 오는 22일 출시되는 앨범에서는 아티스트 라비가 말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담았다.

라비는 현재 빅스, 빅스 LR, 솔로 라비, 그루블린 크루 등 다양한 이름으로 활동 중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