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2’, 역대 tvN 예능 최고 시청률 14.8% 기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윤식당2' 방송화면

/사진=tvN ‘윤식당2’ 방송화면

‘윤식당2’ 2화가 역대 tvN 예능 최고 기록을 갈아치웠다.

지난 12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 tvN ‘윤식당2’ 2화가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시청률 14.8%, 최고 시청률 18.2%로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이로서 역대 tvN 예능 시청률 중 최고 기록이었던 tvN ‘삼시세끼 어촌편1’ 5화의 14.2% 기록을 돌파했다.

tvN 타깃 시청층인 2049 시청률에서는 평균 8.9%, 최고 11%를 기록, 지상파 포함 전 채널에서 1위에 올랐다. 수도권 가구에서도 평균 시청률 17.2% 최고 시청률은 21.8%까지 치솟았다.(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기준)

‘윤식당2’ 2화에서는 만반의 준비를 마치고 본격 오픈한 가라치코 2호점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특히 메인셰프 윤여정과 이전무 이서진의 문전성시 프로젝트가 그려져 재미를 선사했다.

윤여정은 주위에 입소문을 내기 위한 신메뉴로 ‘잡채’를 개발했다. 윤기가 흐르는 면발과 고소한 맛이 일품인 잡채는 글로벌 손님들의 입맛과 시선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또 이서진은 보조개와 미소를 장착하고 아낌없는 서비스와 열혈 경영으로 손님들의 사랑을 얻었다. 또 ‘윰블리’ 정유미와 ‘만능 알바생 ‘박서준의 케미스트리가 설렘을 자아냈다.

역대 최고 시청률로 tvN 예능의 새 역사를 쓴 ‘윤식당2’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50분에 만나볼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