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이필모 “7개월 공백, 인기 없어 백수로 지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배우 이필모가 약 7개월의 공백 동안 “백수로 지냈다”고 말했다.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이필모가 새해의 첫 번째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필모는 스튜디오에 들어서자마자 박나래가 “실물이 잘생겼다”고 감탄하자 “화면에서도 잘 나온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이필모는 “드라마 끝나고 7개월 정도 쉬었다. 백수로 지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에 MC들이 “드라마가 잘돼서 작품이 많이 들어올 텐데 너무 고르는 게 아닌가”라고 묻자 이필모는 “고르는 건 아니고 인기가 없다”고 겸손한 답을 내놨다.

이날 방송에서는 지난해 크리스마스 이브, 이필모의 하루가 공개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