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만 “박정철보다 이다희가 믿음 가” 新 정글 에이스 등장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정글의 법칙 쿡 아일랜드' 방송 화면 캡처

SBS ‘정글의 법칙 쿡 아일랜드’ 방송 화면 캡처

김병만이 SBS ‘정글의 법칙 쿡 아일랜드'(이하 정법)에 출연한 이다희를 칭찬했다.

김병만과 이다희는 12일 방송된 ‘정법’에서 출연자들과 함께 아이투타키 섬으로 떠났다.

아직 부상이 다 회복되지 않은 김병만은 박정철과 함께 집을 지었다. 이들을 보던 이다희는 분주히 나무 기둥을 옮기기 시작했다.

그녀는 가져온 준비물 중 노끈을 나무 기둥을 쉽게 옮길 수 있도록 이용하기도 했다. 박정철은 “힘이 훨씬 덜 든다”며 “어떻게 이런 생각을 했냐”고 칭찬했다.

김병만은 도끼질까지 나선 이다희를 보며 “박정철보다 믿음이 간다. 요령을 정확히 알고 있다”며 “이 사람은 정말 정글에 오고 싶었던 사람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다희 역시 “힘들긴 한데 몸에서 오는 쾌감이 있다”며 더욱 열의를 보였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