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육중완, 워너원 등장에 “모셔야 할 분들” 깜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방송화면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방송화면

장미여관 육중완이 그룹 워너원의 강다니엘, 김재환, 옹성우의 등장에 깜짝 놀랐다.

12일 방송된 MBC ‘발칙한 동거’에서는 윤정수의 집에 육중완과 워너원의 세 멤버가 함께 살게 됐다.

워너원보다 먼저 윤정수 집에 도착한 육중완은 두 번째 벨소리가 들리자 새로운 동거인의 정체를 궁금해했다.

윤정수 대신 문을 열어주려고 나간 육중완은 워너원의 자기 소개를 듣고 깜짝 놀라 “우리가 모셔야 할 분들”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정수는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언젠가 한번쯤 만나고 싶었지만 이렇게는 아니었다. 더 좋은 곳에서 만났으면 좋았을 것”이라고 말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