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나라, 가수 컴백 가능성? “최근 발성 연습 시작”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배우 장나라가 “최근 발성 연습을 다시 시작했다”고 알렸다. 12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를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 리포터 김태진은 장나라에게 “1981년생이 실화냐”며 동안의 비결을 물었다. 이에 대해 장나라는 “메이크업”이라고 답했다. 그는 “저도 화장을 안 하면 제 나이보다 더 들어보일 때도 있다”고 겸손히 말했다.

이어 장나라는 연애 관련 질문을 받고 “나도 내가 왜 연애를 못하는지 모르겠다”며 “이 정도면 제법 괜찮은 여자”라고 자찬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나라는 또 김태진이 “노래는 취미로 할 것이라는 말을 한 적이 있는데 아쉽다”고 하자 컨디션 난조로 무대를 만족스럽게 해내지 못한 경험을 떠올리며 “이후로 취미로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최근에 발성 연습을 다시 시작했다. 취미로 노래를 부르다가 경과가 좋으면”이라고 컴백 가능성을 암시해 기대를 높였다.

장나라는 지난해 예능드라마 ‘고백부부’에서 열연해 ‘2017 KBS 연기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