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남자’ 송창의 “내 정체, 스스로 밝힐 것”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내 남자의 비밀' 방송화면

/사진=MBC ‘내 남자의 비밀’ 방송화면

‘내 남자의 비밀’ 송창의가 “내 정체는 내가 스스로 밝히겠다”고 말했다.

12일 방송된 KBS2 ‘내 남자의 비밀’에서 강재욱 행세를 하고 있는 한지섭(송창의)은 딸 해솔(권예은)이 입원한 병실을 찾았다.

한지섭은 누워있는 해솔이의 손을 잡고 그간의 과오를 눈물로 사죄했다. 그러면서 자신은 아빠의 자격이 없다고 했다.

이때 구미홍(이상숙)이 나타났고 한지섭을 알아봤다. 구미홍이 “너 지섭이냐. 그때 죽은 건 강재욱이냐”고 묻자 한지섭은 “내 가족에게는 내가 스스로 정체를 밝힐 거다. 그때까지는 말하지 말아 달라”고 부탁했다. 그러면서 “지금 밝히면 모두 날아간다”고 거듭 강조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