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최윤영, 대기업 합격… 이보희 포옹 “애썼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전생에 웬수들’ 최윤영이 마침내 꿈을 이뤘다.

12일 방송된 MBC ‘전생에 웬수들’에서는 최고야(최윤영)가 바라던 대기업에 추가로 합격했다.

최고야는 앞서 공모전을 통해 대기업의 최종 면접까지 올랐으나 최종학력 때문에 낙방했다.

그런데 그 기업에서 다시 전화가 왔다. “앞선 탈락은 내부의 착오로 인한 것이며 최고야가 추가 합격자로 최종 통과했다”는 것.

최고야는 이 기쁨을 곧장 가족과 나눴다. 우양숙(이보희)은 “남들 다 하는 취업이지 않냐”고 툭툭대면서도 이내 “그래도 그 회사가 영 눈이 비뚤어지지는 않았나 보다. 애썼다”고 최고야를 안아줬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