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유닛’, 최강팀의 등장… 첫 앙코르 요청까지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사진제공=KBS2 '더유닛'

사진제공=KBS2 ‘더유닛’

KBS2 ‘더유닛’ 경연 무대 사상 첫 앙코르 요청을 받은 팀이 등장했다.

‘더유닛’은 오는 13일 방송에서 참가자들의 신곡 음원 발매 미션 무대를 공개한다. 특히 이번 미션 무대 현장에서는 ‘더유닛’ 사상 첫 앙코르를 터뜨린 ‘최강팀’이 등장한다고 알려져 시청 욕구를 최대치로 끌어올리고 있다.    

남녀 참가자들의 10가지 신곡 무대가 펼쳐진 이번 경연은 그 어느 때 보다 폭발적인 열기 속에 녹화가 진행됐다. 다채로운 색깔의 무대가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특히 퍼포먼스와 노래, 랩까지 완벽한 팀이 등장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 열정과 더불어 완벽한 콘셉트 소화력을 겸비한 이들은 앵콜을 외칠 수밖에 없는 무대로 현장을 찾은 유닛 메이커들의 마음을 빼앗았다. 한껏 달아오른 뜨거운 분위기는 무대가 끝난 후에도 쉽사리 가라앉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이에 이번 미션에서 눈부신 활약을 펼칠 팀은 과연 누구일지 궁금증이 폭발하고 있다. 더불어 함께 공개되는 참가자들의 신곡 미션 무대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오는 13일 오후 10시 45분 방송되는 ‘더유닛’에서는 참가자들의 신곡 음원 발매 미션 무대를 만나볼 수 있는 21, 22회가 방송된다. 티몬에서 진행 중인 3차 국민 유닛 투표는 오는 25일 마감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