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신로드’ 우주소녀 은서, 원조 식신 정준하 위협하는 신흥 ‘먹방 요정’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우주소녀 은서 / 사진=K STAR '식신로드' 방송화면 캡처

우주소녀 은서 / 사진=K STAR ‘식신로드’ 방송화면 캡처

K-STAR ‘식신로드’에 출연한 우주소녀 은서가 먹방계 신흥강자로 떠올랐다.

지난 11일 방송된 ‘식신로드-제주편’에 특별 게스트로 출연한 우주소녀 은서는 원조 식신 정준하와 김신영의 내공을 뛰어넘는 먹방을 선보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정준하·김신영·김일중과 함께 제주 다금바리 코스 요리를 맛보러 간 은서는 밑반찬으로 나온 성게 미역국을 시식하며 “어릴 때 아빠 따라 출장을 많이 다녔다. 그래서 속 풀리고, 시원한 맛을 좋아한다”며 시작부터 범상치 않은 기운을 보였다. 또 갈치회와 고등어회도 맛있게 먹는 강한 내공을 선보였다.

방송이 이어질수록 우주소녀 은서는 식신 정준하와 미식가 이상민을 합쳐놓은 듯한 모습으로 묘한 매력을 자아냈다.

다금바리 회를 먹을 때는 두 눈을 감고 진지하게 맛을 음미하였으며, 정준하조차 거부한 다금바리 간도 1초의 망설임 없이 입 속으로 가져가 모두를 놀라게 oG아.

뿐만 아니라 남다른 표현력으로 방송의 재미를 더했다. 다금바리 특수부위인 대창을 본 은서는 “귀엽게 생겼다”고 말해 김신영을 당황시켰고, 다금바리 맑은 탕을 맛 본 후 “다금바리의 연륜으로 쌓여진 시원함이다”고 말해 공감을 얻었다.

은서와 함께하는 제주 맛집투어는 오는 18일 방송되는 ‘식신로드’에서 계속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