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피니트, 9년차 입담 ‘Ask In A Box’서 대방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인피니트 / 사진제공=멜론

인피니트 / 사진제공=멜론

1년 4개월 만에 정규 3집 ‘TOP SEED’로 돌아온 그룹 인피니트가 전세계 ‘인스피릿’(인피니트 팬덤)과 함께하는 진솔하고 흥이 넘치는 토크쇼를 선보인다.  

국내 뮤직플랫폼 멜론은 오늘(12일) 오후 6시 글로벌 팬 참여형 토크쇼 ‘Ask In A Box’의 인피니트 편을 멜론과 1theK 채널을 통해 선보인다.

인피니트는 이번 멜론 ‘Ask In A Box’를 통해 오랜 공백기간이 있었음에도 팬들과 끈끈한 관계를 유지 중인 데뷔 9년차 아이돌 그룹으로서의 여유와 멤버들간 화기애애한 케미를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멤버들도 10년만에 알게 된 동우의 삼촌 직업과 ‘2017 MBC 연기대상’에서 투혼 연기상을 수상한 엘이 동료들에게 잘못한 점이 무엇인지도 공개된다. 또한 서른 즈음에 접어든 인피니트가 어린 팬과 세대차이를 느낄 때가 언제인지와 각 멤버들의 카카오톡 프로필 사진이 무엇으로 설정되었는지 등 다양한 질문과 답변들도 만날 수 있다.

멜론의 오리지널 콘텐츠 ‘Ask In A Box’는 사전에 팬들에게 받은 질문을 아티스트에게 전달한 후 다양한 리액션과 답변을 감상하는 인터뷰 형태의 토크쇼이다. 

인피니트는 지난 8일 정규 3집 ‘탑시드(TOP SEED)’를 발매하며 재도약에 나섰다. ‘탑시드’는 인트로곡 ‘Begin(비긴)’을 시작으로 멤버들의 솔로곡 등 모두 12곡으로 풍성하게 채워졌다. 타이틀곡 ‘Tell Me(텔미)’는 공개 직후 주요 음원차트 10위권내에 진입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