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로맨스’ 윤두준X김소현, 메인 포스터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KBS2 '라디오로맨스' 메인 포스터 / 사진제공=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KBS2 ‘라디오로맨스’ 메인 포스터 / 사진제공=얼반웍스, 플러시스 미디어

KBS2 새 월화드라마 ‘라디오 로맨스’ 메인 포스터가 공개됐다. 라디오 DJ와 작가로 변신한 윤두준, 김소현의 커플 케미스트리가 돋보인다.

‘라디오 로맨스’ (극본 전유리, 연출 문준하, 극본 전유리)는 대본 없이는 아무것도 하지 못하는 톱배우 지수호(윤두준)와 그를 DJ로 섭외한 글 쓰는 것 빼고 다 잘하는 라디오 서브 작가 송그림(김소현)이 절대 대본대로 흘러가지 않는 라디오 부스에서 펼치는 살 떨리는 ‘쌩방 감성 로맨스’. 오랜만에 안방극장으로 돌아온 윤두준과 첫 성인 연기를 선보이는 김소현의 만남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에 12일 공개된 메인 포스터 속에는 톱스타 DJ와 라디오 작가로 변신한 윤두준과 김소현의 라디오 ‘쌩방’의 순간이 담겨 있다.

실제로 드라마의 주 배경이 될 라디오 부스에서 ‘보이는’ 겉모습이 아닌 ‘들리는’ 진솔한 울림으로 청취자들을 만날 DJ가 되어 마이크 앞에 앉은 톱스타 지수호 역의 윤두준과 그 이야기를 만들어갈 라디오 작가 송그림 역의 김소현. 두 남녀가 각자 청취자의 사연과 라디오 대본을 손에 든 채 정면을 응시하는 모습은 이들이 채워갈 라디오 세상의 유쾌하고 따뜻한 소리는 무엇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라디오 로맨스’ 관계자는 “처음 라디오 부스에 ‘강림한’ 톱스타와 물심양면으로 생방송을 준비하는 작가의 설렘 가득한 순간을 표현하기 위해 정장을 맞춰 입고 촬영을 진행했다”며 “오늘(12일) 공개된 메인 포스터 외에도 순차적으로 윤두준, 김소현, 윤박, 유라의 캐릭터 포스터도 공개될 예정”이라고 귀띔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