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빵’ 강기둥, 입덕을 부르는 ‘송요미’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화면

강기둥 /사진제공=tvN ‘슬기로운 감빵생활’ 방송화면

배우 강기둥이 ‘송요미’로 존재감을 나타내고 있다.

tvN 수목드라마 ‘슬기로운 감빵생활'(연출 신원호, 극본 정보훈)을 통해 강기둥은 교도관 송담당 역으로 활약 중이다.

특히 그는 ‘투머치수다’와 ‘속사포언변’으로 캐릭터를 자리잡으며 다소 깐족거리고 개구지지만 정 많고 인간적인 따듯한 인물로 사랑받고 있다.

지난 13회 방송에서는 자신을 구해준 은인 유대위(정해인)에 대한 고마운 마음을 담아 그를 배려하고 편애하는 행동들로 웃음을 자아냈다.

몸에 밴 듯 자연스럽게 묻어나는 애교 가득한 면모를 통해 유난스럽지만 절로 미소짓게 만드는 귀여움으로 ‘송요미’를 탄생시켰다는 반응이다.

송담당의 이러한 매력들을 보다 돋보이게 만드는 것은 강기둥의 시시각각 자유자재로 변화하는 표정연기 덕분이다. 극이 끝나갈 수록 송담당과 혼연일체된 모습을 보여주며 ‘입덕’을 유발하는 강기둥의 활약이 기대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