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한은정, “예능 위해 양상국 닮았다고 스스로 밝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처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처

배우 한은정이 KBS2 ‘해피투게더3’에서 닮은 연예인으로 양상국을 꼽았다.

한은정은 11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에 한김지민·채연·정채연과 함께 출연했다. 최근 ‘예능 늦둥이’로 활약 중인 한은정은 고민이 있다고 털어놨다.

그는 “MC를 맡으면 출연진들의 이야기를 끌어내야 하지 않냐. 나는 그걸 못 해서 진행이 딱딱하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토로했다.

이어 “그러다 보니 방송을 위해 스스로를 비하하게 되더라”라며 “웃기기 위해 나에게 달린 악성 댓글을 공개했다”고 말했다.

한은정은 “내가 얼굴이 긴 편이라 개그맨 양상국을 닮았다는 댓글을 봤다. 그 댓글 이야기를 웃기기 위해 했다”며 “그런데 다음 날 기사에 양상국과 내 이야기 밖에 없더라. 내가 양상국을 닮았는지도 몰랐던 사람들까지 알게 됐다”며 속상한 마음을 토로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