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한은정, 유재석보다 방송 많이 해 “아직 출연료가 싸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처

KBS2 ‘해피투게더3’ 방송 화면 캡처

KBS2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한은정이 네 개의 프로그램의 MC를 맡고 있다고 밝혔다.

11일 방송된 ‘해피투게더3’는 ‘랜선 여친’ 특집으로, 한은정·김지민·채연·정채연이 출연했다. MC들은 ‘예능 늦둥이’로 활약 중인 한은정에게 “최근 4개의 방송을 하고 있다”고 들었다며 “유재석보다 많이 하는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한은정은 “유재석 씨는 10개를 하려면 할 수 있는 분 아니냐”며 겸손하게 말했다. 전현무는 “그렇지 않다. 제작진이 출연료를 못 맞춘다”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이를 듣던 한은정은 “저는 아직 유재석 씨보다 출연료가 싸다”라고 솔직하게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