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우진, “박은빈 향한 내 마음, ‘합리적 의심’ 할 수 없어”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 방송 화면 캡처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 방송 화면 캡처

SBS 수목드라마 ‘이판사판'(극본 서인, 연출 이광영)의 연우진이 박은빈에게 좋아하는 마음을 밝혔다.

사의현(연우진)은 11일 방송된 ‘이판사판’에서 이정주에게 “내가 이 판사님에게 이성으로는 선을 그었다. 하지만 감정으로는 선을 넘었다”고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한준이에 대한 예의가 아니라 생각해서 혼란스러웠다”며 말했다.

그의 진심을 들은 정주는 “사 판사님의 빈자리가 너무 크게 느껴진 적이 있다. 이게 단지 동료로서의 끈끈함인지 합리적 의심을 해본 적은 있다”며 머뭇거렸다.

의현은 “내 마음은 합리적 의심 수준은 아니다”라고 말했지만 “시간을 달라”는 정주의 말에 수긍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