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영국 친구들, 한국 지하철에 감탄 “와이파이가 20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 화면 캡처

MBC 에브리원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 방송 화면 캡처

MBC 에브리원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에 출연한 영국 친구들이 한국 지하철의 와이파이에 감탄했다.

영국 친구들은 11일 방송된 ‘어서 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한국 지하철을 타고 이동했다.

데이비드는 지하철을 타자마자 “이 기차의 와이파이를 봐라”라며 “와이파이가 20개 정도 뜬다”며 감탄했다.

스튜디오에서 이를 보던 MC들은 제임스 후퍼에게 “영국 지하철은 와이파이가 없냐”고 물었다. 그는 “영국 지하철은 와이파이는 물론 휴대폰이 아예 터지지 않는다. 지하철을 타면 휴대폰을 못 쓴다”며 이들이 놀란 이유를 설명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