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세븐틴, “‘골디’ 수상, 팬들 덕분…2월부터 ‘열일’할 것”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세븐틴 /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세븐틴 / 네이버 브이 라이브 방송 화면 캡처

‘제32회 골든 디스크’ 음반 부문 본상을 받은 세븐틴이 팬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현했다.

세븐틴은 11일 오후 네이버 브이 라이브를 통해 팬들에게 수상 소감을 말했다.

민규는 “2018년을 기분 좋게 시작할 수 있을 것 같다”며 “팬들이 우리에게 아프지 말라고 하시는데 잘 지내고 있다. 팬들도 건강 챙겨달라”고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우지는 “팬들 덕에 3년 연속 골든디스크에서 상을 받았다. 2018년에도 여러분들이 더 세븐틴을 좋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정한은 “2월부터 스페셜 앨범을 비롯해 활발히 활동할 것”이라며 “기대에 부응하는 2018년 만들어드리겠다”고 열의를 보였다.

승관 역시 “여러분이 언제까지 세븐틴을 좋아해 주실지 모르겠지만 우리는 끊임없이 좋아할 것”이라며 남다른 소감을 말했다.

세븐틴은 11일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 ‘제32회 골든 디스크’에서 음반 본상을 수상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