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 키즈, ‘엠카’ 출연…연습생에서 가수로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스트레이 키즈 / Mnet '엠카운트 다운' 방송 화면 캡처

스트레이 키즈 / Mnet ‘엠카운트 다운’ 방송 화면 캡처

JYP엔터테인먼트의 신인 보이 그룹 스트레이 키즈가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했다.

스트레이 키즈는 11일 방송된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Grrr 총량의 법칙’과 ‘헬리베이터’의 무대를 선보였다.

스트레이 키즈는 Mnet ‘스트레이 키즈’를 통해 선발된 9인조 보이그룹으로, 본격적인 데뷔를 앞두고 발매한 프리 앨범의 전곡을 직접 프로듀싱해 화제를 모았다.

이들은 ‘Grrr 총량의 법칙’을 통해 강렬한 랩과 안무를 선보였다. 이어 ‘헬리베이터’의 무대에서는 연습생 시절보다 여유로운 모습으로 곡을 소화해 시선을 끌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