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블락비 비범 ‘엠카’ 첫 방 찾은 팬들 위해 ‘역조공’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블락비/ 사진제공=세븐시즌스

블락비/ 사진제공=세븐시즌스

그룹 블락비가 팬들을 위해 역조공에 나섰다.

11일 블락비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 리패키지 앨범 ‘리몽타주(Re:MONTAGE)’의 타이틀곡 ‘떠나지마요’ 첫 방송을 앞두고 사전녹화를 진행했다.

오전 7시부터 시작한 이른 녹화 일정에도 불구하고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많은 팬들이 블락비를 응원하기 위해 현장을 찾아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날 서울은 최저 기온이 영하 12도. 

블락비 비범은 추운날씨에 이른 아침부터 찾아와준 팬들을 위해 직접 사비를 들여 핫도그와 음료수를 역조공하며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또 블락비 멤버들은 사전녹화 이후 미니 팬미팅을 통해 “오늘 추운데도 많이 와줘서 정말 고마워요내일도 또 봐요””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태일은 “한 달 전에 보고이번 활동 때도 보고곧 콘서트에서도 본다. 너무 좋다앞으로도 자주 보자라고 말했다.

블락비는 지난 8일 리패키지 앨범 ‘리몽타주’를 발매했으며 11일 ‘엠카운트다운’을 첫 방송으로 다양한 방송활동을 펼칠 예정이다오는 27~28일에는 잠실실내체육관에서 단독 콘서트 블락비 2018 블락버스터 ‘몽타주’를 개최해 팬들과 만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