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하 “지창욱·윤지후·김동욱과 키스한 뮤직비디오, 감독 다 달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윤하/ 사진제공=MBC 라디오

윤하/ 사진제공=MBC 라디오

가수 윤하가 자신이 여태 발표한 뮤직비디오의 감독이 모두 다르다고 말했다.

11일 방송된 MBC라디오 ‘지석진의 두시의 데이트’ 훅 들어온 초대석 코너에는 윤하가 출연했다.

윤하는 5년 5개월 만에 최근 공개한 5집 앨범 ‘RescuE’의 신곡 ‘Parade’를 추천곡으로 가져와 뮤직비디오에 대한 얘기를 풀어놨다.

DJ 지석진은 윤하에게 뮤직비디오 속 키스신을 의도했냐고 물었다. 이에 윤하는 “지창욱, 윤지후, 김동욱과의 키스신을 남긴 3편의 뮤직비디오 감독님이 모두 다르다”며 “감독님들마다 ‘전 편의 키스신을 감명 깊게 봤다’고 말했다”고 떠올렸다.

이어 그는 “그래서 이번 신곡 뮤직비디오에는 내가 콘티부터 참여해 키스신을 사양했다”고 덧붙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