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가맨2’ 박나래, “음악 예능 MC는 처음”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박나래 / 사진제공=JTBC '슈가맨2'

박나래 / 사진제공=JTBC ‘슈가맨2’

JTTBC ‘슈가맨2’의 새 MC로 합류한 박나래가 첫방송 소감을 전했다.  

오는 14일 첫방송되는 ‘투유프로젝트-슈가맨2’ (이하 ‘슈가맨2’)는 누구나의 가슴 속에 있는 추억의 가수 ‘슈가맨’을 소환하고 히트곡을 함께 들으며 소통하는 공감확대뮤직쇼다. 시즌2에서는 유재석, 유희열과 함께 할 새 MC로 개그우먼 박나래, 레드벨벳 조이가 출연을 확정지어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박나래는 “음악예능프로그램 MC를 맡게 된 것은 처음이다”라며 “지난 시즌 ‘슈가맨’을 정말 재밌게 봤다. 정말 기대된다”고 합류 소감을 밝혔다. 

이어 박나래는 연신 재치있는 말솜씨를 뽐냈다. “음악에 조예가 깊은 것은 아니지만 흥 하나는 넘친다”는 그녀는 “유재석 선배가 ‘압구정 날라리’였다면 나는 ‘콜라텍 날라리’였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기도 했다.

앞으로의 각오도 공개했다. 박나래는 유희열이 “일요일 밤에 ‘슈가맨2’가 방송되는 만큼 시청자분들의 주말 밤을 편안하게 해드려야겠다”고 마무리하자 “일요일 밤에도 당장 뛰어나갈 수 있도록 신나게 해드리겠다”고 반박했다. 이어 “한 주간의 마지막 에너지까지 다 뽑아내겠다”고 선언해 웃음을 자아냈다. 각오답게 박나래는 녹화 현장에서도 남다른 끼를 발휘하며 방청객들을 모두 들썩이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새로운 MC로서 마음껏 활약한 박나래의 모습은 오는 14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되는 ‘슈가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