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꽃’ 장혁X박세영, 대본 열공 현장 포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장혁 박세영 / 사진제공=유에프오프로덕션

장혁 박세영 / 사진제공=유에프오프로덕션

MBC 주말드라마 ‘돈꽃’ (극본 이명희, 연출 김희원) 장혁과 박세영의 촬영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사진 속 장혁과 박세영은 대본 삼매경에 푹 빠져있다. 진지한 표정으로 각각 강필주와 나모현의 캐릭터에 몰입하고 있다. 촬영장에서 한순간도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고 노력하는 모습이다.

특히 장혁은 항상 강필주로 빙의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는 후문이다. ‘돈꽃’을 이끌어가는 주인공답게 현장의 기운을 북돋아주는 분위기 메이커 노릇도 톡톡히 하고 있다. 바쁜 일정 속에서도 긍정의 에너지로 힘을 불어넣고 있는 것.

제작진에 따르면 박세영은 ‘돈꽃’의 나모현을 위해 대본 장면마다 색색의 테이프를 붙이는 등 꼼꼼하게 연구하는 자세를 보인다고 한다. 이처럼 그녀는 디테일한 캐릭터 분석을 통해 인생 캐릭터를 경신하고 있다.

장혁과 박세영이 출연하는 ‘돈꽃’은 밑바닥 인생에서 대기업(청아그룹)의 권력가로 성장한 강필주(장혁)의 복수극과 사랑을 그린 드라마.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50분부터 2회 연속 방영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