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제임스, 영국 3인방과 설레는 만남 “너무 좋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제임스와 영국 3인방이 만나 특별한 저녁 식사를 함께 했다.

오늘(11일) 방송될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제임스와 영국 친구들이 함께 저녁 식사 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제임스와 영국 친구들은 오랜만에 재회했다. 숙소로 찾아온 제임스에게 친구들은 “잘 지냈지?”, “만나니까 너무 좋다”라며 서로를 부둥켜안고 반가운 기색을 드러냈다.

또한 제임스는 한국으로 여행 온 친구들을 위해 한국식 저녁 식사를 대접했다. 친구들을 이끌고 한식 주점을 방문한 제임스는 야관문 주를 소개하며 “이게 사랑의 술이야”라고 말했고 친구들은 표정 변화를 보이며 기대감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야관문 주를 맛본 친구들은 “더 이상의 힘은 안 돼”, “멈추게 해야겠어”라며 특별한 맛에 푹 빠졌다.

영국 친구들은 한국 여행 첫째 날을 보내며 “한국은 멋지고 흥미로운 곳인 거 같아”, “영국보다 몇 년은 앞선 거 같아”라며 앞으로의 한국 여행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11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